프리미엄자료 사우디 아람코, 7월 OSP 인상, 감산 발표 때문?

23.6.07.

세계 최대 석유 수출국인 사우디아라비아가 아시아에 수출하는 원유 공식판매가격(OSP)을 인상했다. 이는 지난 6개월 이래 최고치다. 이를 두고 지난 6월 4일 OPEC+회의에서 추가 감산을 발표한 것이 이번 인상의 배경이라는 주장이 제기되고 있다.

프리미엄자료 OPEC 플러스 감산 지속, 사우디는 독자적 감산

23.6.05.

석유수출기구(OPEC)와 러시아 등 비가맹산유국으로 구성된 OPEC+가 지난 6월 4일 기존 감산 정책 규모를 2024년 말까지 연장하겠다고 발표했다. 반면 사우디아라비아는 올 7월부터 독자적으로 추가 감산을 실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프리미엄자료 로이터가 43명 설문조사, 원유는 90달러 못 넘어

23.6.02.

OPEC+가 감산을 통해 공급 제한을 유지하면서 원유가격을 유지하고 있지만 상승세를 이어가기엔 역부족이라는 주장이 제기됐다. 글로벌 경제에 불어닥칠 경기 침체로 인해 원유가격은 배럴당 90달러 이하로 유지될 것이라는 전망이다.

프리미엄자료 OPEC+, 추가 감산 가능성 낮아

23.6.02.

OPEC과 OPEC+가 추가 감산을 결정할 가능성이 낮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로이터통신이 관계자들의 말을 빌어 보도한 바에 따르면 세계 경제 성장에 대한 우려와 에너지수요에 대한 악영향이 주요 고려 부분이다.

 

프리미엄자료 [해설] OPEC 플러스 감산? 전문가들 전망 들어봤더니

23.6.01.

오는 6월 4일 OPEC+의 회의를 앞두고 OPEC+가 추가 감산을 단행할 것인지에 대해 전문가들의 전망이 엇갈리고 있다. 최근 원유가격이 불안정한 상황에서 OPEC+ 가 어떤 결정을 내릴 것인지에 대한 전문가들의 분석을 살펴보자.

프리미엄자료 사우디의 감산으로 OPEC 5월 생산량 감소

23.6.01.

 

프리미엄자료 중국기업, 이라크에 정제공장 건설한다

23.5.31.

이라크가 약 320만 배럴 규모의 정제공장을 건설하는 프로젝트를 중국기업에 맡긴 것으로 알려졌다. 이라크 남부 나시리야 시에 건설될 예정으로 정제공장이 완성되면 현재 건설되고 있는 Faw 항구를 통한 수출에도 도움이 될 전망이라는 의견이 나오고 있다.

프리미엄자료 러시아, 추가 감산하지 않을 가능성 높아

23.5.30.

러시아가 현재의 원유 생산량을 유지할 가능성이 높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러시아는 현재 원유가격과 생산량에 만족하고 있으므로 OPEC+ 회의 전 또다시 시장을 놀라게 할 추가 감산을 단행하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프리미엄자료 IEA, 태양광 투자가 석유/석탄 투자액 초과

23.5.26.

국제에너지기구(IEA)가 2023년까지 청정에너지 투자가 화석연료 투자를 웃돌고 태양광 발전에 대한 투자액이 석유 생산 투자액을 처음으로 추월할 전망이라고 밝혔다. IEA는 세계 에너지 투자 보고서에서 청정에너지에 대한 연간 투자액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고 풀이했다.

프리미엄자료 골드만 삭스 석유 재고 급감, 기름값 하반기엔 올라

23.5.25.

골드만 삭스가 지난 5월 24일 투자 노트를 발표하며 원유 석유제품 가격의 급등 가능성을 시사했다. 다만 이 전제는 주요국의 경제가 심각한 경기 침체에 빠지지 않는다는 것을 기본으로 하고 있다. 골드만 삭스는 공급 측면에서 투자가 안정적이지 않은 점을 원인으로 지적했다.

 
<<
<
1
2
3
4
5
6
7
8
9
10
>
>>
 
 

 
 
 
Notice
   2023년 REM report 휴간일 안내
   REM report 현물가격 평가 방법론 업데이트
   2020년 REM report 개정판 활용 가이드 출시
   REM report 불법 공유 금지 안내
   REM report 구독 신청 & 연장 안내